귀상어란?
   돔배기 유래
   제사상의 영천돔배기
   영천5일장의 돔배기
 
HOME > 영천참상어돔배기> 돔배기유래
 
 
"돔배기"란 바로 상어고기를 가리키는 말로서 토막고기를 뜻하는 경북지역의 사투리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먼 옛날 교통이 발달하기 전 동해안에서 생선보기가 힘들었던 내륙지역, 영천으로 등짐꾼이 옮겨왔던
상어토막고기 "돔배기"는 부패를 막기 위해 왕소금에 절여 먹기 시작한 것이 오늘에 이르렀습니다.

이렇게 상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소금을 친 돔배기는 더욱 담백하고, 짭조름해서
귀한 손님이 오시거나 제사상에만 올리는 귀한 음식입니다.

그래서 돔배기는 경북 지역(영천, 안동, 의성, 예천, 경산 등)의 제상에 빠지지 않는 음식입니다.
토막내어 소금에 재워두었다가 꼬치에 끼워 제사상에 올리거나 반찬으로 먹는데,
기름기가 없어 그 맛이 담백할 뿐만 아니라 짭쪼름하여 남녀노소 인기가 많습니다.

내륙지방에서 절임 음식으로 크고 무서운 상어를 이용한 점과 껍질까지 이용해서
훌륭한 음식으로 이용하는 우리 조상의 지혜는 본받을만합니다.

또한 다른 생선과 달리 가시가 없고, 생선 비린내가 없답니다.
살이 부드러울 뿐만 아니라 쫄깃하게 씹는 맛이 좋아 생선을 즐기지 않는 분들에게도 권해드리고자 합니다.

귀한 손님에게, 잔칫집에서, 제사상에서…
전통이 담긴 최고의 음식  "영천참상어돔배기"

 

돔배기
- 시중에 일반적으로 많이 팔리는 돔배기는 양재기라 말하는 귀상어, 모노, 준다리, 악질 등이 있습니다.
그 중에서 맛은 귀상어(양재기), 모노가 제일 좋습니다.

돔배기의 원재료는 바다에서 나는 상어고기지만,
돔배기 자체는 소금으로 인한 염장법으로 담백하고, 짭잘한 맛을 내는 내륙지방의 음식입니다.

돔배기살은 부재료를 사용하지 않고, 돔배기만 꼬치에 꿰어 산적을 만들어 먹고,
남은 껍질은 물, 고명과 솥에 넣어 묵처럼 굳게 해서 초간장이나 초고추장에 찍어 먹으면 정말 맛있습니다.


Copyright ⓒ 2006 by 영천돔배기 All rights reserved.
상호 : 영천돔배기 | 대표 : 조용호 | 사업자등록 : 505-90-71020 | 통신판매신고 : 제2006-28호
주소 : 770-832 경북 영천시 화남면 귀호리 귀호1길 100-14 | 개인정보관리책임 : 조용호  [사업자정보공개]
 문의전화 : 054-332-1023, 337-1023 | E-mail : jyg5201@hanmail.net